a

소유진 蘇有珍
Actress_ Korea _ 소여사 ^.^

INSTAGRAM @yujin_so

Back to Top

[뉴스엔] 이순재X양동근X소유진X함은정, 춘사영화제 홍보대사 위촉

[뉴스엔 박아름 기자]

배우 이순재, 양동근, 소유진, 함은정이 춘사영화제와 뜻깊은 동행을 하게 됐다.

(사)한국영화감독협회(이사장 양윤호)는 지난 2월5일 알로프트 서울 강남에서 제25회 춘사영화제 홍보대사 위촉식을 진행했다고 2월6일 밝혔다.

이번 춘사영화제 홍보대사에는 국민 원로 배우 이순재와 개성 있는 연기파 배우 양동근, 소유진, 함은정이 위촉됐다. 이들은 한국 영화 101주년을 기념하기 위한 뜻깊은 동행에 발맞추게 된다.

제25회 춘사영화제 테마는 ‘신구(新舊)의 조화’다. 100여년의 세월을 걸어온 한국 영화의 역사와 가치를 재조명해 새로운 미래를 여는 젊은 영화제로 거듭나겠다는 의미를 담았다. 홍보대사 선정에도 이번 춘사영화제의 테마가 반영됐다. 국민 원로 배우로서 한국 영화사의 맥을 이어온 배우 이순재와, 그의 뒤를 잇는 배우 양동근, 소유진, 함은정의 젊은 에너지가 시너지를 발휘해 영화제 홍보에 큰 힘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춘사영화제 집행위원장을 맡은 양윤호 감독((사)한국영화감독협회 이사장)은, “춘사영화제는 배우와 현장 스태프, 관객 모두가 함께 즐기며 한국영화의 발전을 이야기할 수 있는 축제”라면서 “특히 이번 제25회 춘사영화제는 한국영화 101주년을 가장 먼저 기념하는 더욱 뜻깊은 행사이기에 국민들의 큰 사랑을 받고 있는 홍보대사 분들의 활약을 기대한다”고 전했다.

이날 홍보대사에 위촉된 배우 이순재는 “춘사영화제가 수여하는 영화상은 1, 2년 지나서 잊혀지는 상이 아닌 영화인들에게 최고의 영예일 수 있도록 공정성 있게 잘 운영해주면 좋겠다”는 소감을 전했다.

조직위원장 벡터컴 권익주 대표는 “이번에 위촉된 홍보대사들은 영화, TV드라마, 예능 등 다양한 채널을 통해 해외에 한국이라는 브랜드를 알리는 주역들”이라며 “춘사영화제가 한국을 넘어 아시아를 대표하는 영화제로 성장할 수 있도록 함께 힘을 보태주기 바란다”고 전했다.

춘사영화제는 한국 영화 개척자인 춘사(春史) 나운규를 기리기 위해 1990년부터 개최되고 있다. 여타 영화제의 상업주의적 경향을 극복하고 창의성, 예술성, 민족성을 바탕으로 하는 영화제로 평가받고 있다. 올해부터는 1년 중 가장 먼저 한국 영화의 발전을 이야기하는 축제로 자리매김하고자 매년 4월 봄에 정기적으로 열릴 예정이다. (사진=춘사영화제 제공)

뉴스엔 박아름 jamie@

[사진 DB = 춘사영화제 제공]

원문보기 : https://www.newsen.com/news_view.php?uid=202002061400261910